top of page

"서울 조계사 찾은 윤석열 대통령, 부처님 오신 날 기념하며 국민과 소통!"




윤석열 대통령은 오늘(15일) 서울 조계사 대웅전 앞에서 열린 '불기 2568년 부처님오신날 봉축 법요식'에 참석했다.


윤 대통령은 "불교는 우리 정신문화의 근간이며, '선명상' 프로그램이 국민 정신 건강에 큰 기여를 하고 있다"고 말했다. 이어 "정부도 불교계의 노력에 힘을 보태어 국민의 행복을 증진시키겠다"고 약속했다.


또한, 지난달 석가모니불 진신사리와 나옹선사, 지공선사의 사리가 100년 만에 고국으로 반환된 것을 언급하며 불교계에 감사의 뜻을 전했다.


행사는 '마음의 평화, 행복한 세상'을 표어로 진행되었으며, 윤 대통령은 조계종 총무원장 진우스님 등과 헌등했다. 추경호 원내대표, 박찬대 더불어민주당 원내대표, 오세훈 서울시장, 유인촌 문체부 장관, 박상우 국토부 장관 및 각국 외교 대사들도 참석했다. 대통령실에서는 정진석 비서실장 등 주요 인사들이 함께 했다.

コメント


bottom of page